넘어가기 메뉴



[체험기] “승급 전을 치러보겠다는 야망은 어느 순간 ...
“오공칠? 그게 뭐야. 나도 할래.” ‘오버워치’를 ‘오공칠’이라고 할 만큼 게임을 모르고, 초등학교 4학년 때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피시(PC)방을 ... [제1012호 2019-10-14]
‘재미’, ‘파괴’ 그리고 ‘소외’ 야민정음은 확장 ...
‘머장’, ‘싀혜’, ‘뜨또’ 등은 원래 단어를 보이는 대로 비슷한 한글로 대체하거나 글자 자체를 눕혀 만든 ‘야민정음’이다. 이제 야민... [제1012호 2019-10-14]
[젠더] 그녀들의 고된 발걸음, 농촌에 ‘여성농민’을 ...
하지만 이러한 ‘괴리’가 여성농민들이 했던 운동의 성과마저 과소 평가하는 것은 아니다. 30년 전 여성농민의 삶과 지금 여성농민 삶의 차이는 그들이 ... [제1011호 2019-09-30]
[체험기] ‘기사 님 최소 레이서’…진주 시내버스 타고...
진주 시내버스는 학생들 사이에 도로 위의 무법자, 악동이라 불린다. ‘기사님 최소 레이서’, ‘난폭하다’, ‘승차 거부를 당했다’ 등 우리 대학 커뮤... [제1010호 2019-09-17]
[젠더] 한국 사회는 여성 노동자를 어떻게 인식하는가
“누구나 온전한 임금을 받으면서 자신의 독립 생계를 이루려는 마음으로 노동을 한다”고 강조했다. ‘생계에 성별은 없다.’ 올해 5월 17일 열린 제3... [제1010호 2019-09-17]
차세대 이동 수단 전동 킥보드가 캠퍼스의 무법자?
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‘퍼스널 모빌리티(Personal Mobility)’가 새로운 교통수단의 패러다임으로 급부상하고 있다. 퍼스널 모빌리티는 배... [제1007호 2019-05-08]
우리 결혼 ‘안’ 할래요
그동안 가족은 결혼을 통해 개인과 개인이 연결되어 가정을 형성하고 사회적 역할을 감당해 왔다. 그러나 현대 사회에서 과거의 제도가 다 담아낼 수 없는... [제1006호 2019-04-02]
지워지지 않은 아픔의 역사, 그 발자취를 따라서
2019년 봄의 문턱에서, 1919년 봄을 되찾기 위해 목숨을 바쳤던 그 날을 떠올려 본다. 유난히도 추웠을 그 시기. 100년이 지난 지금 대한민국... [제1005호 2019-03-19]
한반도 뒤덮은 미세먼지, 대책은 없나
하 외래교수는 “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서 정부와 지자체뿐만 아니라 전 사회 구성원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. 에너지·자가용·종이 사용을 조금씩 줄이고... [제1005호 2019-03-19]
[가짜뉴스 범람, 20대는 어떻게 뉴스를 소비하는가? ...
김서중 교수는 “수용자들이 자극적이고 선정적인 뉴스를 선호하는데 기업인 언론이 독야청청하듯 진실 보도 하나를 위해 많은 자원을 배분하지 않는다. 좋은... [제1004호 2019-03-05]


사이트 안내 및 정책

  • 개인정보처리방침
  • 정보공개
  • 네티즌윤리강령
  • 이메일집단수집거부
  • 교직원검색
  • 규정집
  • 교직원행동강령